마켓

한미약품, '코로나19 자가검사 키트' 전국 약국에 유통나서

  • 박태수 기자
  • 2021-04-30 17:21:00
[마켓 박태수 기자] 보건소를 방문하지 않아도 약국 검사키트로 코로나19 자가검진을 실시할 수 있게 됐다.

한미약품은 29일 에스디바이오센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전국에 유통한다고 밝혔다. 한미약품은 관계사인 약국영업 및 유통 전문회사 온라인팜을 통해 이 제품의 전국 유통을 시작했다.

자가검사키트는 사용자가 직접 콧속(비강)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양성·음성 여부를 15~30분 안에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다. 키트에 붉은색 두 줄(대조선C, 시험선T)이 나타나는 경우 양성으로, 반드시 방역당국이 운영중인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유전자 증폭 기반 진단 검사(PCR)를 받아야 한다. 붉은색 한 줄(대조선C)이 나타나는 경우는 음성이다.

center
우종수 한미약품 대표이사(우)와 허태영 SD바이오센서 대표이사(좌)가 유통 계약 체결 후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. 사진=한미약품


키트에 붉은색 두 줄(대조선C, 시험선T)이 나타나는 ‘양성’ 반응이 나오면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표준검사인 유전자 증폭(PCR) 방식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한다.

한미약품 관계자는 “우수한 성능을 갖춘 자가검사키트를 통해 방역 시스템을 보다 효율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”면서 “다만 자가검사키트는 보조적 수단이므로 역학적 연관성이 명확한 감염 의심자는 반드시 방역당국이 운영하는 선별진료소에서 유전자 증폭검사를 받아야 한다”고 말했다.

박태수 기자 pts@markettimes.co.kr
<저작권자 © 마켓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이 기사를 공유하세요.

인문